앞선 기술력으로 고객만족과
농업의 발전
을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대유소식

반세기 전통의 경험과 믿음으로 영농인과 함께하는 대유

대유의 각종 보도 및 내부 소식을 담은 공간 입니다.

(보도자료) 대유 괴산에 ‘200억원'대 공장 설립투자로 생산능력 ‘3배’ 강화 기대

작성자 운영팀
작성일 2021.04.19 조회수 599
첨부파일

[이데일리 박정수 기자] 복합비료 및 기타 화학비료 제조업체 대유(290380)가 충청북도 괴산에 제3공장 건립을 위해 200억원 규모의 대규모 투자를 단행한다고 13일 밝혔다. 최첨단 자동화 시스템 구축으로 현재 3배에 달하는 생산능력(CAPA)을 확보, 동종업계 최대의 생산시설 확보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이번에 건립에 나서는 괴산 신공장은 45년간 쌓아온 대유의 기술 경쟁력과 제품생산 노하우가 총 집약된 생산시설로, 다양한 생산기술과 설비를 갖춰 미래 농업을 선도하기 위한 발판으로서 역할을 하게 될 전망이다.

 

오는 8월 착공에 들어가 내년 같은 달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는 괴산 신공장은 대지면적 34311(1379)에 연면적 17501(5294) 규모로 들어선다. 이는 기존 제1공장인 경북 경산공장 대비 대지면적은 약 4, 연면적 약 2.6배에 달하는 규모다. 공사는 물류 및 포장 시설에 대한 전문성을 갖춘 농심엔지니어링이 맡는다.

 

괴산 신공장은 기존 경북 경산공장의 생산설비 이전, 서울 기업부설 연구소 이전·확장으로 품질관리와 함께 연구·개발(R&D)의 체계가 확립될 계획이다. 제조 효율성 높은 생산 설비 제작, 제품 특성에 맞는 자동화 포장라인도 구축한다. 이에 따라 생산능력은 지난해 대비 약 3배 증가할 전망이다.

 

신규 성장 동력으로 정보통신기술(ICT)을 온실과 축사, 과수원 등에 접목해 원격 자동으로 작물과 가축의 생육환경을 제어할 수 있도록 하는 기술을 적용한 스마트팜 사업 연구시설도 갖춘다.

 

대유는 이번 최첨단 자동화 시스템을 갖춘 공장 건립으로 생산 효율화 및 균일성 확보, 비용 절감, 업무 효율화를 극대화해 향후 1000억원의 매출 달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대유 관계자는 이번 괴산 신공장 건설로 생산능력이 기존보다 3배 높아지는 만큼 주요 품목의 원활한 공급 대응과 함께 중국·동남아시아 등의 해외 시장 진출을 통해 매출 확대에 나설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인터넷 보도자료 바로가기 클릭

출처: 이데일리(https://www.edaily.co.kr)

이전글 대유, 신물질 겔형 비료 출시 약흔 없고 침전 생기지 않아
다음글 김천인터넷뉴스 샤인머스켓 최우수농가 '명품남매농장' 소개